진료시간안내

토요일(격주) 10:00 ~ 14:00
일요일,공휴일 휴진입니다.

  • 평일 10:00 ~ 19:00
  • 화요일 10:00 ~ 21:00
  • 점심시간 13:00 ~ 14:00

건강정보


건강칼럼

홈으로_건강정보_건강칼럼

Tel.친절하게 안내해 드립니다

0 2 - 7 7 3 - 8 8 6 3

0 0 2 - 7 7 3 - 8 8 6 1

제목

3월 호흡기질환 환자 최다, 미세먼지의 영향은

감기·폐렴·천식·호흡기결핵 등 호흡기질환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가 3월에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27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전국 모든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분석한 '호흡기질환 상병코드 진료 현황'에 따르면, 지난 2015년 기준 호흡기질환 진료 인원을 월별로 비교한 결과, 3월이 503만9천12명으로 최다를 기록했다.

그 뒤로 12월(494만1천216명)과 4월(471만6천341명) 순으로 많았는데, 진료 인원이 500만명을 넘긴 달은 3월이 유일했다.

대기오염 도시

전문가들은 미세먼지가 호흡기질환을 악화시킨다는 다수의 기존 연구결과를 참고할 때, 이번 통계 결과의 주요 원인이 미세먼지일 가능성이 상당히 크다고 분석했다.

실제로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대기측정관리팀에 따르면 2011년부터 2015년까지 5년 동안 월평균 미세먼지가 가장 높았던 달은 3월(평균 60.2㎍/㎥)이었다.

미세먼지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

미세먼지는 다양한 연구결과 알레르기 결막염, 각막염 등 안과질환, 알레르기 비염 등 이비인후과 질환, 피부가려움증, 두드러기 등 피부질환, 기관지염, 폐기종, 천식 등 내과질환 등과 연관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평소 미세먼지 농도에 대한 기상뉴스에 주의를 기울이고, 부득이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날 외출이 필요한 경우에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허가한 의약외품, 황사마스크, 황사방지 라는 문자가 표기된 kf80, kf94 마스크 제품을 골라야 한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